STREET now open! Chicago | Los Angeles | Miami | New York | San Francisco | Santa Fe
Amsterdam | Berlin | Brussels | London | Paris | São Paulo | Toronto | China | India | Worldwide
 
Worldwide

ARARIO Gallery (Seoul)

Exhibition Detail
Solo Exhibition
99-5 Cheongdam-dong
Ganganam-gu
135-100 Seoul
Korea, Republic of


June 7th, 2013 - July 14th, 2013
Opening: 
June 7th, 2013 6:00 PM - 8:00 PM
 
, Geraldine JavierGeraldine Javier
© Courtesy of the artist & ARARIO Gallery (Seoul)
> QUICK FACTS
WEBSITE:  
http://www.arariobeijing.com/
COUNTRY:  
Korea, Republic of
EMAIL:  
info@arariogallery.com
PHONE:  
+82 2 541 5701
OPEN HOURS:  
Tuesday-Sunday : 11am - 7pm
TAGS:  
installation, photography, sculpture
> DESCRIPTION

아라리오 갤러리는 필리핀 출신의 작가 제럴딘 하비에르(Geraldine Javier, 1970년 생)의 개인전, 을 6월 7일부터 7월 7일까지 개최한다.

1970년 필리핀 마닐라에서 태어난 제럴딘 하비에르는 동남아시아 현대미술을 이끌어 가는 대표적인 작가 중 한 명이다. 1995년에 처음으로 작품을 발표한 이래, 자수, 레이스와 같은 정교한 공예적 요소들과 절묘하게 결합된 회화와 조각으로 주목 받아왔다. 이번 전시는 2011년 아라리오 갤러리 서울삼청에서 한국에서의 첫 번째 개인전을 성공적으로 치른 후, 2년 만에 갖는 한국에서의 두 번째 개인전이다. ‘죽음의 모습과 그에 대응하는 다양한 방법’이라는 흥미로운 주제로 열리는 본 전시는 5점의 회화 및 조각과 2점의 대규모 조각설치, 그리고 8점의 사진을 소개하며, 동남아시아의 현대미술을 대표하는 제럴딘 하비에르의 진면목을 보여줄 예정이다.


Arario Gallery presents Geraldine Javier (born in 1970, in the Philippines)’s solo exhibition from June 7th to July 7th.

Geraldine Javier, who was born in Manila (the Philippines) in 1970, is a leading artist in the Southeast Asian contemporary art scene. Since her debut in 1995, she has been attracting attention with paintings and sculptures that exquisitely combine craft elements such as embroidery and tatting laces. This exhibition is the second solo exhibition held in Korea, since her successful first solo exhibit at Arario Gallery in 2011. Under the theme of “Representations of Death and Various Reponses,” the exhibition will introduce five paintings, sculptures, two large scale sculpture installations and eight photographs, positioning Geraldine Javier as a representative artist in Southeast Asia.


Copyright © 2006-2013 by ArtSlant, Inc. All images and content remain the © of their rightful owners.